전자파의 피해를 줄이려면 반야 2006.01.23
첨부화일 : 없음
전자파는 이미 생활환경이 돼 있고,
어차피 그 영향에서 벗어날 수 없다면 효율적으로 이용하고,
혹시 있을지도 모르는 피해를 줄이는 것이 최선이다.

전자파의 에너지는 거리의 제곱에 반비례해 줄어들기 때문에
발생기로부터 멀리 떨어질수록 그 영향은 급격히 줄어든다.
또한 멀리할 수 없다면 노출 시간을 되도록 짧게 한다.

다음은 전자파 영향을 줄이는 생활수칙이다.

1.전기제품을 쓰지 않을 때는 꼭 플러그를 뽑아둔다.
플러그를 뽑지 않고 스위치만 끄면 자기장은 사라지지만 전기장은
계속적으로 발생해서 전자파의 영향이 생길 수 있다.

2.컴퓨터를 사용할 때는 최소한 60cm 이상 떨어져서 작업한다. TV화면도 1.5m이상 떨어져 시청한다.

3.휴대폰을 사용할 때는 안테나를 뽑지 않고 통화하며, 되도록 머리에 바싹 대지 않는다. 근래 유행하는 내부가 투명하게 보이는 휴대폰은 전자파 차폐막이 설치돼 있지 않아 보통 제품에 비해 전자파 강도가 엄청나게 강하다.

4.전자레인지를 사용할 때는 1m 이상 떨어져서 사용하며, 작동중일 때는 절대로 내부를 들여다보지 않는다. 작동 중이 아닐지라도 플러그가 꽂혀 있을 때는 마이크로파 발생장치가 예열 되면서 전자파가 생기므로 플러그를 뽑아 둔다.

5.전기면도기는 얼굴 부위에 밀착시켜 사용하므로 사용 시간을 줄이는 것이 상책이다. 헤어드라이어도 되도록 거리를 두고 사용하며 사용 시간을 줄인다.

6.지하철이나 전철을 탈 때 고압선로에서 되도록 멀리 떨어진다. 전동차가 오기 전에 선로에 바싹 붙어서 기다리지 말고, 전동차가 완전히 멎어 문이 열린 다음 천천히 탄다.
이름 비밀번호
코멘트
이전글 : 명상태교법
다음글 : 요가의 기원